대한민국
기업

전세계 페어분트 사이트

BASF 그룹의 가장 큰 페어분트는 독일의 루트비히스하펜에 자리하고 있습니다. 이곳에서 페어분트 개념이 처음 확립되었고 지속적으로 최적화되면서 전 세계 다른 공장에도 적용되었습니다.

유럽 내 시장에서 BASF는 추가로 벨기에의 앤트워프 (Antwerp)에서 페어분트 사이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. 중요한 북미 화학 시장에서의 BASF의 존재의 기초는 루이지애나주의 가이스마(Geismar)와 텍사스주의 프리포트 (Freeport)에 있는 사이트이며 페어분트 원칙에 따라 운영됩니다. 이 지역은 텍사스주 포트 아서 (Port Arthur)에있는 스팀 크래커 (steam cracker)에 의해 더욱 강화되었습니다. 급성장하는 아시아 태평양 시장에서 BASF는 말레이시아 콴탄(Kuantan) 및 중국 난징(Nanjing)에  페어분트 사이트 2 곳을 운영하고 있습니다.

루트비히스하펜(Ludwigshafen)

  • 세계 최대 종합 화학 단지 이자 가장 큰 BASF 페어분트
  • 설립연도: 1865
  • 생산 시설: 약 110 개의 생산 시설과 약 200개의 생산 공장 
  • 면적: 10 km²
  • 파이프라인: 약 2,800 km

 

앤트워프 (Antwerp)

  • 두번째로 큰 BASF 페어분트
  • 설립연도: 1964
  • 생산 시설: 약 50개
  • 면적: 6 km²
  • 파이프라인: 약 580 km

난징 (Nanjing)

  • 설립연도: 2005
  • 생산 공장: 32개
  • 면적: 2.42 km²
  • 파이프라인: 400 km*, 708 km**

콴탄 (Kuantan)

  • 설립연도: 1997
  • 생산 시설: 10개
  • 면적: 1.5 km²
  • 파이프라인: 450 km (지상), 30 km (지하)

프리포트 (Freeport)

  • 설립연도: 1958
  • 생산 시설: 25 개
  • 면적: 1.93 km²
  • 파이프라인: 290 km

가이스마 (Geismar)

  • 설립연도: 1958
  • 생산 시설: 26개
  • 면적: 9.27 km²
  • 파이프라인: 291 km(생산공장지역 외부), 1,235 km  (생산공장지역 내부)